상단여백
HOME 뉴스 문화/연예
걷는 순간, 가을에 빠지다!2018 우리나라 걷기여행축제, 화려한 단풍길을 걸으며 소확행을 누려요
  • [문화=중부뉴스통신]문영숙 기자
  • 승인 2018.09.24 18:36
  • 댓글 0
2018 가을 우리나라 걷기여행축제 포스터

‘2018 가을 우리나라 걷기여행축제’가 10월 20일부터 11월 4일까지, 가을 여행주간에 걸쳐 전국 15개 지역에서 대대적으로 펼쳐진다.

문화체육관광부(장관 도종환)와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는 걷기 길을 통한 지역 관광 활성화를 위하여 2017년부터 봄, 가을 여행주간 중에 전국의 주요 걷기 길을 선정하고 해당 지자체와 함께 ‘누구나 함께 즐기는 걷기여행축제’로 자리매김하도록 추진해 왔다.

올해는 강원 강릉, 양구, 고성, 경기 고양, 김포, 여주, 파주, 경남 창원, 경북 포항, 대전광역시, 부산 금정, 인천 강화, 전남 강진, 곡성, 충북 충주까지 총 15개 지역에서 걷기여행축제가 개최된다. 그 중에서도 눈길을 끄는 몇 곳을 소개하자면 다음과 같다.

DMZ를 걸으며 한반도의 평화를 기원하는 인천 강화의 ‘제4회 민통선 평화걷기 – 더 좋은 나라 통일의 길목에서’, 동해안의 장쾌한 파도소리를 들으며 걷는 경북 포항의 ‘2018 호미반도 해안둘레길 걷기여행축제’, 해설사와 함께 걷는 부산 금정의 ‘금정산성길 걷기여행축제’, 신나는 레저 활동(출렁다리, 패러글라이딩, 요트체험 등)과 걷기를 동시에 즐길 수 있는 강원 강릉의 ‘대한민국 걷기여행축제’ 등이 있다.

이번 걷기 길은 해안 길, 숲길, 산길 및 도심 속 걷기길 등 다채로운 걷기 길을 경험할 수 있도록 선정하였고, 걷기여행축제와 함께 전통시장과 지역별 특색이 있는 공연 등 다양한 부대행사도 준비하여 걷기여행의 즐거움을 극대화 했다. 특히나 올 해는 한반도 평화 분위기를 조성하고 통일을 기원하는 의미에서 DMZ 인근 지역에서 통일 기원 걷기행사가 다수 열릴 예정이다.

권영미 한국관광공사 레저관광팀장은 “올 가을 걷기여행을 통해 무더위에 지친 심신을 달래고, 걷기여행축제를 통해 지역 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되길 기대한다” 고 말했다.

각 지역별 행사와 걷기길에 대한 세부 정보는 각 지자체 홈페이지와 한국관광공사에서 운영하는 걷기여행포털(durunubi.kr/)에서 확인 가능하다.

[문화=중부뉴스통신]문영숙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중부뉴스통신]문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