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합천∼창녕 고속도로 건설사업단 간담회 개최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18.10.12 15:54
  • 댓글 0
   
▲ 합천∼창녕 고속도로 건설사업단 간담회
[중부뉴스통신] 합천군은 지난 11일 군수실에서 ‘함양∼합천∼창녕 고속도로 건설공사’ 합천∼창녕 건설사업단을 초청하여 원활한 고속도로 건설공사 추진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한 간담회를 개최했다.

함양∼합천∼창녕간 고속도로 구간은 함양군 지곡면에서 합천군 대병면, 용주면, 대양면을 거쳐 창녕군 장마면까지 총연장 L=70.8km, 12공구며, 사업비는 2조5519억 원이며 합천구간은 대병면 대지리∼용주면 황계리∼대양면 오산리를 경유하는 노선으로 4공구∼9공구로 나뉘어져 시행중에 있으며 총연장 36.7km, 총사업비 12,714억원으로 2017년부터 시작하여 2024년 완료 예정에 있다.

이번 간담회에서 문준희 군수는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관내 인적·물적자원을 최대한 활용해 줄 것을 요청했으며, 특히 공사장 보통인부, 교통신호수 등의 단순 노동자 채용은 물론 전문하도급사, 건설장비 사용, 관내 소상공인을 위한 건설자재, 식당이용 및 각종 비품 등에 대해 관내제품을 사용해 줄 것”을 당부하면서“원만한 사업추진을 위해 보상협의와 관련한 업무지원은 물론이고 사업추진에 따른 각종 행정절차, 관계기관 협의 및 인.허가에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 고 약속했고, 합천∼창녕 고속도로 건설사업단 김면 단장은 “고속도로 교량 등 주요구조물 건설에 필요한 모래 100만㎥를 합천군에서 생산하는 양질의 모래가 사용될 수 있도록 협조 요청”하였으며 “농공단지 등 합천군에서 생산하는 건설자재 활용 및 건설장비, 인력, 지역 농산물을 최대한 사용하여 합천군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대한 협조하겠다” 고 밝혔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