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
도산동 ‘도루메 낭송회’ 회원, 동 행정복지센터서 시낭송 발표회시가 울려 퍼지는 마을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18.12.06 16:09
  • 댓글 0
   
▲ 도루메 낭송회 시낭송 발표회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6일 광산구 도산동 ‘시를 사랑하는 도루메 낭송회’ 회원 10명이 동 행정복지센터에서 시낭송 발표회를 열었다.

도루메 낭송회는 4월 시를 배우고 싶은 주민들이 만든 모임. 매주 목요일 광주문인협회 시분과위원장 김경선 교수를 초청해 시를 공부해왔다.

이날 발표회에서 회원들은 용아 박용철의 "떠나가는 배" 와 김현승의 "가을의 기도" 등 잘 알려진 작품과 조선 선비 윤선도의 시조 "오우가" 를 영어로 번역·낭송해 청중들의 큰 박수를 얻었다. 아울러 청중들과 함께 시 읽는 시간도 가져 분위기를 달궜다.

변영로 시인의 "논개" 를 낭송한 최막례 회원은 “학창시절 국어 시간에 배웠던 시를 다시 만나게 돼서 기쁘다”며 “발표회를 준비하며 시가 더 좋아졌다”고 밝혔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