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
광주시립민속박물관, 빛고을 정월대보름 한마당 취소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19.02.11 16:31
  • 댓글 0
   
▲ 광주광역시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광주광역시립민속박물관은 구제역 확산 및 유입 차단을 위해 오는 16일 열릴 예정이었던 ‘2019 빛고을 정월대보름한마당’ 행사를 취소했다.

이번 행사는 기해년 황금돼지의 해를 맞아 광주의 번영과 무사안녕을 기원하기 위해 마련됐다.

시립민속박물관은 1월 말 경기 안성시에서 구제역이 발생함에 따라 정부에서 구제역 확산 방지를 위한 행사 자제를 요청하자, 정월대보름 행사를 취소하기로 했다.

시립민속박물관 관계자는 “현재 구제역 예방을 위한 집중 방역활동이 전국적으로 전개되고 있다”며 “다소 아쉬움이 있더라도 구제역 확산 방지를 위한 대승적인 차원에서 이해해달라”고 시민들의 협조를 당부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