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
한국관광公 “바스락(樂)길 걷기행사” 개최10.29(토) 전국 4개 명품 걷기길에서 걷기행사 열려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16.10.24 09:04
  • 댓글 0
▲ 바스락길 걷기여행 포스터

여행하기 더할 나위 없이 좋은 계절인 가을을 맞아 오는 29일(토) 전국 4개 지역에서 걷기축제, “바스락(樂)길 걷기행사”가 개최된다. 이번 행사는 한국관광공사와 4개 지자체가 지역 명품길 걷기를 활성화하고 장거리 걷기길 여행 붐 조성을 위해 가을 여행주간(10.24~11.6)과 연계하여 기획되었다. 인천(강화), 충남(예산), 전남(강진), 경남(남해)에서 동시 개최되며, 3천9백명이 참가한다.

걷기행사 참가자들은 지역별 걷기테마에 따라 ▲강화 민통선 평화의 길- “통일의 길을 따라서”(9km), ▲예산 내포문화숲길- “원효 깨달음의 길을 따라서”(7km), ▲강진 남도 명품길- “갈대숲의 바람을 따라서”(8km), ▲남해 바래길- “야생화의 향기를 따라서”(8km) 등 약 7~9km의 길을 걷게 된다.

이 중 ‘강화 민통선 평화의 길’ 걷기행사는 출입이 통제된 민통선을 특별히 임시 개방하여 평화와 통일의 메시지를 전달하는 의미있는 행사로, 행사장인 교동도는 섬 전체가 민통선 지역으로 남북분단의 상처를 직접 느낄 수 있는 곳이다.

이 밖에 참가자들의 흥미를 끌 수 있는 부대행사로, 강화 민통선 평화의 길에서 ‘김덕수 사물놀이패 공연’, 예산 내포문화숲길의 ‘클린워킹 캠페인’, 남도 명품길의 ‘강진만 생태탐방로 명사와 걷기’, 남해바래길의 ‘작은 음악회’ 등이 개최될 예정이다. 걷기 행사별 세부정보 및 참가신청은 각 지자체에 문의하면 된다.

한편, 한국관광공사는 2014년 5월부터 매월 ‘추천 걷기여행길 10선’을 선정·발표해 왔으며, 금년 5월에 개최한 해파랑길 걷기축제와 지난 10월 15일에서 22일까지 개최한 ‘영화 “걷기왕”과 함께 하는 지역명품길 걷기’ 이벤트 등을 통하여 전국의 걷기 붐 조성을 위해 지속적으로 노력해왔다. 박형관 레저관광팀장은 ”걷기여행 활성화를 통해 한국의 관광콘텐츠가 풍성해지고 지역경제 발전에도 도움이 되었으면 한다“라고 밝혔다.

다음은 29일(토)에 개최되는 지역별 걷기행사의 세부정보다.

1. 강화 바스락 민통선 평화의 길
강화바스락 민통선 평화걷기 행사는 출입이 통제된 민통선을 임시 개방하여 민통선-->평화-->통일의 메시지 전달과 함께 2018년 올해의 관광도시인 강화를 홍보하게 된다. 행사장인 교동도는 섬 전체가 민통선 지역으로 남북분단의 상처를 직접 느낄 수 있는 곳이자 통일의 염원을 간직한 곳으로, 분단 현실 인식과 더불어 안보교육 현장체험으로 좋은 장소이기도 하다. 걷기행사는 교동도 호두포구에서 출발하여 교동초교까지 이르는 9km 구간으로 김덕수 사물놀이패와 함께 걷기여행을 하고 걷기가 끝난후 사물놀이 공연도 관람할 수 있다.

2. 예산 바스락 내포문화숲길
내포문화숲길 걷기행사는 2016 대한민국 온천대축제 & 2016 산림문화박람회와 연계하여 실시되는데 난이도에 따라 2개코스로 운영한다. A코서는 가야구곡녹색길~옥계저수지구간(9km), B코스는 내포문화숲길 5코스 가야산구간(7km)으로 인근에는 이대천자지명당으로 알려진 흥선대원군의 아버지인 남연군의 묘소가 있다. 부대행사로 문화공연행사, 체험학습, 클린워킹캠페인이 펼쳐지고 온 가족이 다양한 체험과 볼거리가 풍성한 대한민국온천대축제도 관람을 맘껏 즐길 수 있는 시간이 있다.

3. 강진 바스락 남도 명품길
남도명품길 걷기행사는 지역민, 관광객, 귀농청년 등이 함께하는 화합 한마당 행사로 개최되며, 지역 청소년들의 체험학습 참여를 유도한다. 백련사에서 출발하여 덕룡산 등산로 주차장에 이르는 7km(백련사-다산초당-다산수련원-마점마을-석문공원-사랑+구름다리-덕룡산 등산로 주차장)의 길로 구성되어 있다. 부대행사로는 저명인사와 함께 걷기, 강진만 생태탐방로 걷기, 페이스페인팅 체험, 건강체조 배우기, 버스킹 공연, 경품추첨 등이 있다.

4. 남해 바스락 바래길
남해바래길 걷기행사는 홍현숲에서 출발하여 바래길 탐방안내센터에 이르는 8km(홍현해우라지마을-숙호숲-두곡.월포해수욕장-미국마을-화계-바래길탐방안내센터)의 길로 마을에 방풍림을 조성하여 농토 보호와 쉼터로 활용하는 선조들의 지혜를 그대로 느낄 수 있는 마음의 고향같은 길이다. 행사장에서는 먹거리장터가 마련되어 있고, 작은 음악회도 개최된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