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북
군위군보건소, 3월 24일은 결핵예방의 날
  • 중부뉴스통신
  • 승인 2019.03.15 13:55
  • 댓글 0
   
▲ 군위군
[중부뉴스통신] 군위군보건소는 ‘제9회 결핵예방의날’을 맞이해 오는 18일부터 24일을 결핵예방주간으로 지정해 결핵예방활동을 펼칠 예정이다.

결핵예방을 위해 면역력에 취약한 영유아를 대상으로 결핵예방접종을 실시하며, 결핵환자 조기 발견 및 치료를 통해 타인으로의 전파를 예방하기 위해 결핵발병 고위험군을 대상으로 흉부X-선 검사를 실시하고 있다.

또한 지역주민을 대상으로 결핵예방 및 관리의 중요성을 알리고 결핵에 대한 경각심을 고취하기 위한 예방교육실시, 옥외전광판 및 보건소 전경 외부벽의 현수막 설치, 보건소 홈페이지 팝업창, 군위군 페이스북 홍보, 유관기관 포스터 배부를 통해 결핵예방에 대한 중요성을 고취시켜 동참 분위기를 조성할 계획이다.

아울러 이번 예방활동을 주관한 김명이 보건소장은 “결핵의 가장 흔한 증상인 기침은 다른 호흡기계 질환과의 구분이 어려워 가볍게 생각할 수 있으나 이번 활동을 통해 결핵의 증상 및 생활수칙을 알리고, 군민의 결핵 예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중부뉴스통신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