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거창읍 새동네 주민, 도시재생 선진지 견학인근 도시재생 현장으로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19.04.16 14:10
  • 댓글 0
   
▲ 거창읍 새동네 주민 30여 명은 대구광역시 도시재생 현장과 지원센터를 찾아 주민참여를 통한 도시재생사업의 설명과 성공사례를 듣고 직접 현장을 둘러봤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거창군은 지난 12일 도시재생의 이해와 새동네 도시재생사업 추진 아이디어 발굴을 위해 선진지 견학을 다녀왔다고 밝혔다.

거창읍 새동네 주민 30여 명은 대구광역시 도시재생 현장과 지원센터를 찾아 주민참여를 통한 도시재생사업의 설명과 성공사례를 듣고 직접 현장을 둘러봤다.

이번 선진지 견학은 그간 설명으로만 듣던 도시재생의 의미와 실제 사업이 적용 된 지역을 방문해 주민들이 실제 체감하고 도시재생사업 전반의 이해와 참여를 유도할 수 있도록 구성됐다.

오전 일정으로는 새동네에 적용 가능한 담장 허물기 사업과 김광석 길 관광 활성화 사업을 견학하며 사업의 장단점을 토론했다.

이후에는 도시재생 모범사례인 달성토성마을을 방문해 달성토성마을 협동조합원의 도움을 받아 직접 현장을 둘러봄으로써 새동네 사업에 필요한 아이디어를 발굴하고, 사업종료 후 지속가능한 도시재생을 위한 주민들의 의식을 느끼고 역할을 배우도록 했다.

전병준 도시재생담당주사는 “이번 도시재생 선진지 견학을 통해 주민들의 사업 진행에 대한 이해와 공동체 의식을 가지는 계기가 되었고, 성공적인 도시재생 뉴딜사업 추진을 위해 도시재생대학 운영 등 앞으로도 여러방면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