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거창군, 신원면에서 이동복지관 운영주민이 있는 곳이면 어디든 달려갑니다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19.05.17 16:57
  • 댓글 0
   
▲ 거창군은 지난 16일 신원면 과정경로당에서 주민100여 명과 거창적십자병원 의사, 간호사, 자원봉사자 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이동복지관을 운영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거창군은 지난 16일 신원면 과정경로당에서 주민100여 명과 거창적십자병원 의사, 간호사, 자원봉사자 2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이동복지관을 운영했다.

이날 행사에는 의료봉사, 이혈, 이동세탁, 복지상담 등을 위해 각 봉사단체에서 자발적으로 참여해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했다.

서비스를 제공받은 신원면의 주민들은 “면 경로당까지 찾아와 거동이 불편하고 연로하신 어르신들께 직접 방문해 다양한 서비스를 지원 해 주니 너무 편하고 고맙다”며 “ 자주 서비스를 받았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에 김성목 복지정책담당주사는 “바쁜 일상에도 적극적인 서비스를 제공해준 각 단체의 봉사자들에게 감사의 인사를 전한다”며 “앞으로도 민관이 협력해 군민들이 복지 혜택을 골고루 받을 수 있는 순회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추진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