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디에스아이 · 더원쏠라 투자협약 체결전북 김제에 신규 투자로 비상 준비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19.05.17 17:15
  • 댓글 0
   
▲ 전라북도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전라북도와 김제시는 17일에 김제시청 상황실에서 박준배 김제시장, 나석훈 전라북도 일자리경제국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디에스아이 · 더원쏠라와 김제지평선일반산에 신규 투자를 확약하는 투자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투자협약을 체결한 ㈜디에스아이는 김제지평선일반산단18,021.2㎡ 부지에 205억원 투자, 41여명 고용을 창출할 예정이며, 더원쏠라는 같은 산단 11,186.6㎡ 부지에 55억원 투자, 25명 고용을 창출할 예정으로 이 두 기업의 투자가 성공적으로 마무리될 경우 도내 지역 취업난 해소에 다소나마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

먼저 ㈜디에스아이는 지난 2010년 창립 이후 각종 폴리에틸렌 파이프 및 이음관을 생산해오고 있는 배관자재 전문 생산기업으로 기술력 강화, 고객만족 강화, 특화된 제품으로 고객의 수요에 능동적으로 대처하고 늘, 고객의 입장에서 생각하며 신제품개발을 위해 끊임없이 연구·노력하고 있다.

다음세대에 물려줘야할 가장 큰 유산이자 책임인 아름답고 깨끗한 환경보전을 위해 환경중심시대에 부합하는 최상의 품질, 최고의 제품을 공급하기 위해 최선을 다하기 위해 오늘도 임직원 모두가 혼연일체가 되어 더 크고 더 넓은 세상으로 나가기 위한비상을 준비하고 있다.

또한, 더원쏠라는 설립된 지 3년 미만 창업법인으로 요즘 각광받고 있는 신재생에너지의 태양광부품인 수상부유물 구조체를 생산해 앞으로 신재생에너지분야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우뚝 설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고 있다.

이날 나석훈 전라북도 일자리경제국장은 “우리 도와 김제시도 디에스아이와 더원쏠라가 우리 도에 투자하길 잘했다는 말이 나올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해 지원하겠다”면서 “최상의 품질, 최고의 제품을 공급해 고객감동을 실현하는 모범적인 기업으로 성장하기 위해 최선을 다해주길 당부드린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