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
진천군보건소, 건강한 여름나기를 위한취약계층대상 폭염교육 실시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19.06.12 16:18
  • 댓글 0
   
▲ 진천군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진천군보건소가 여름철 폭염일수 증가에 따라 폭염대비 피해예방을 위해 12일 생거진천종합사회복지관에서 9988행복지키미 참여자 300명을 대상으로 폭염교육을 시행해 큰 호응을 얻었다.

방문보건팀에서는 복지관 내 장소를 마련해 교육 시작 전 대상자들의 혈압·혈당을 측정했고, 이 중 심뇌혈관질환 고위험군에게는 진료의뢰서를 작성해 관내 병의원에 내소할 수 있도록 안내했다.

또한, 재난도우미로 지정된 보건소 방문간호사가 경로당·가정 방문건강관리시 대상자들의 건강체크를 하며 여름철 건강관리, 폭염행동요령을 교육하고 있으며 방문하지 못한 대상자에게는 전화를 통해 안부묻기 및 폭염대비 교육을 하고 있다.

건강증진과장 박지민은 폭염 시 갈증을 느끼지 않아도 규칙적으로 물마시기 문이 닫힌 상태에서 선풍기 사용을 자제하고 선풍기 사용시 환기시키기 낮12시부터 오후5시까지 가장 더운 시간대에는 휴식을 취하기 몸의 이상증상을 느낄 시 즉시 휴식을 취하기 응급환자 발생시 119에 연락하기 수칙을 지킬 수 있도록 당부했다.

보건소 관계자는 건강관리에 취약한 독거노인 및 거동불편자 등 취약계층을 위해 집중적으로 폭염대비 건강교육 및 홍보를 진행함으로써 건강한 여름을 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