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7월 재산세 다양한 방법으로 납부하세요1기분 재산세 납부기간 31일까지, 스마트폰 앱, E-TAX 등으로 납부 가능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19.07.12 08:28
  • 댓글 0
   
▲ 광진구
[중부뉴스통신] 광진구가 7월 재산세 납부의 달을 맞이해 구민들이 다양한 방법으로 납부할 수 있도록 안내하고 있다.

재산세는 과세기준일 현재 주택, 토지, 비주거용 건축물 등의 소유자에게 과세되며, 1년분 세금을 2회로 나누어 7월과 9월에 각각 과세된다.

1기분 재산세 납부기간은 7월 31일까지이며 납부기한이 지나면 3%의 가산금을 부담하게 된다.

그에 따라 구는 납세자가 손쉽게 세금을 납부할 수 있도록 다양하고 편리한 납세 방법을 운영하고 있다.

납부는 은행 CD/ATM 납부, 전용계좌 이체, 신용카드, ARS전화 등을 통해 가능하다.

종이 고지서가 없이도 스마트폰 앱과 서울시지방세인터넷납부시스템, 인터넷지로, 금융기관 모바일 앱 등 다양한 납부 시스템을 이용해 납부할 수 있다.

한편, 구의 7월 재산세 총 부과액은 약 440억이며 전년도 집값 상승 등의 영향으로 전년대비 9.6% 증가했다.

재산세 과세표준이 되는 올해 광진구 개별주택가격 상승률은 전년 대비 9.37%, 공동주택가격 상승률은 12.23%로 서울시 평균보다 낮다.

김선갑 광진구청장은 “재산세는 광진구의 지역 발전과 구민의 복지 증진을 위해 사용되는 소중한 자주재원으로 가산금이 부과되지 않도록 미리 납부 여부를 꼼꼼히 챙겨주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