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
광주시, 민족민주열사·희생자 합동추모제19일 망월동 민족민주열사묘역, 열사·희생자 61명 추모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19.10.17 11:59
  • 댓글 0
   
▲ 광주광역시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광주광역시는 오는 19일 오후 2시 망월동 민족민주열사묘역에서 광주전남 민족민주열사·희생자 합동추모제를 개최한다.

추모제는 민족민주열사·희생자 유가족과 이용섭 시장, 문경식 한국진보연대 상임공동대표, 추모단체 관계자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열릴 예정이다.

합동추모제는 민주화운동 과정에서 돌아가신 민주화 희생자들의 삶을 기억하고 그 정신을 계승하기 위해 24회째 열리고 있다.

올해는 하태훈, 서옥렬 열사 두 분이 새롭게 봉안돼 총 61분의 열사·희생자를 기린다.

추모제는 유가족들과 함께하는 추모와 위로, 민족·민주열사들의 정신을 계승하기 위한 시민사회단체 대표의 다짐과 결의, 시민들과 함께 공감하고 소통하는 공연 문화제 등의 순으로 진행된다.

윤목현 시 민주인권평화국장은 “열사들의 희생정신이 없었다면 오늘날의 민주주의는 없었을 것이다”며 “열사의 민주화를 위한 외침을 기억하며 80년 광주의 완전한 진상규명과 책임자 처벌, 민족민주열사의 명예회복을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