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
광주시, 렌터카 불법영업행위 합동점검11월 한 달 간 관내 62개 렌터카 업체 대상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19.10.31 13:06
  • 댓글 0
   
▲ 광주광역시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광주광역시는 11월 한 달 간 관내 62개 렌터카 업체를 대상으로 불법영업행위를 집중 단속한다.

이번 합동점검은 미등록 차량을 이용한 영업행위, 무등록 영업, 렌터카 종합보험 미가입, 차고지 시설기준 등 렌터카 등록조건 이행 및 관계법령 준수여부, 교통약자 렌터카 대여 거부 등을 살펴보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특히 매년 수능시험 이후에 미성년자 렌터카 이용 사고가 꾸준히 발생하는 점을 감안해 만 18세 이하의 법정대리인 동의 확인의무 등이 잘 지켜지고 있는지도 점검한다.

광주시는 이번 단속에 적발된 업체에 대해서는 시정명령, 과징금부과 등 행정처분을 실시하고 무등록 업체의 영업행위는 고발조치한다.

최태조 시 대중교통과장은 “무등록 업체 및 무보험 차량 등은 시민의 안전과 재산을 위협할 수 있으므로 불법차량이 운행되지 않도록 렌터카 불법행위에 대해 지속적으로 지도·점검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