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북
제천시, 백운면 청소년문화공간 개소
  • [충북=중부뉴스통신]김현문 기자
  • 승인 2019.11.19 21:02
  • 댓글 0

백운면 소재 학교 학부모회와 주민들의 교육공동체인 흰구름마을공동체는 (대표 김연혜) 2019년 11월19일 백운면 청소년문화공간 ‘아우라’ (아싸, 우리 모두 모여라)를 열고 현판식과 개소식을 가졌다.

아우라는 백운면 평동리 4길에 위치한 지상1층 짜리 124㎡면적의 제천시 소유건물로 흰구름마을공동체에 무상대여가 이루어져 백운면청소년들의 방과후 교육활동 및 돌봄교실 기능을 수행할 수 있게 되었다. 또한 충청북도제천교육지원청의 지원으로 다양한 프로그램 운영 할 수 있게 되었다.

오늘 개소식에는 백운면장, 제천교육지원청 교육장, 백운면 주민들, 교사, 학부모, 그리고 학생들이 모여 조촐한 현판식과 함께 서로 축하하는 시간을 가졌다.

백운면에는 백운초, 화당초, 백운중 3교에 146명의 학생들이 있으나 도화지역아동센터 외에는 방과후 청소년들의 활동공간이 전무한 상태였다 . 이러한 지역상황을 안타깝게 여긴 학부모들이 지난해부터 다른 지역의 사례를 돌아보고 독서모임과 토론회를 열어 마을교육에 대한 의지와 관심을 적극 표명하여 백운면과 주민자치위원회의 협조를 통해 이러한 공간을 무상대여 받게 되었다.

오늘 개소식에 참석한 백운중 연관흠 학생은 “이젠 동아리활동 공간을 찾아 제천시내 까지 버스타고 나가지 않아도 되고, 학교 마치고 언제라도 올 곳이 있어 너무 기쁘다”라고 밝게 웃었다.

제천교육지원청 유경균 교육장은 “학부모님들과 지역주민들의 노력으로 이러한 공간을 마련된 것이 무엇보다 큰 의미가 있다. 우리 제천교육지원청도 이렇게 마을에서 이루어지는 자발적인 교육활동을 적극 지원하여 우리 아이들이 학교에서나, 학교밖에서나 행복한 성장을 지속할 수 있도록 하겠다.” 라고 밝혔다.

흰구름마을공동체 김연혜대표는 “여기까지 온 과정이 쉽지는 않았지만 백운면장님과 교육장님, 교장선생님들을 비롯한 여러 분들의 도움이 있어 가능했다. 학부모들의 자발성을 적극 지원해 준 많은 분들께 감사드리며, 앞으로 이 공간이 우리 아이들의 꿈이 무럭무럭 자라는 멋진 아우라가 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 라며 환히 웃었다.  

[충북=중부뉴스통신]김현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북=중부뉴스통신]김현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