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
오거돈 시장 “결핵 퇴치 위한 모금에 적극 참여해 달라”부산 관련 주제 크리스마스 씰 전무… 2030엑스포 유치로 기념 씰 발행 기대감도 드러내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19.12.06 15:05
  • 댓글 0
   
▲ 부산광역시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올겨울 들어 가장 추운 오늘, 전국이 꽁꽁 얼어붙은 가운데 부산시청이 따뜻함으로 물들었다.

오거돈 부산시장은 오늘 오전 10시 시청 7층 접견실에서 김동헌 대한결핵협회 부산지회장과 송유권 본부장을 만나 올해 크리스마스 씰을 전달받고 결핵 퇴치 성금을 전달했다.

이 자리에 오 시장은 “두 분을 만나 뵈니, 또 한 해가 저물어 가는구나 하는 생각이 든다”며 웃은 뒤 “경제협력개발기구 가입국가 중 결핵 발병률과 사망률 모두 1위라는 불명예에서 벗어나기 위해 대한결핵협회가 크리스마스 씰을 발행해 결핵 퇴치기금을 마련하는 것으로 알고 있다”며 모금 활동을 격려했다.

이어 “올해 씰 주제가 제주도와 해녀 문화인데, 2030월드엑스포를 부산에 유치해 이를 기념하는 크리스마스 씰이 발행되길 기대한다”며 “우리 직원들을 비롯한 많은 시민들이 결핵에 관심을 갖고 모금에 적극 참여할 수 있도록 독려하겠다”고 말했다.

김동헌 부산지회장도 “이렇게 시장님께서 관심을 가져주시니 올해 목표금액을 훨씬 상회하는 성금이 모일 것 같다”며 기대감을 드러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