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남
김정섭 공주시장, “중학동은 공주 중심…활성화 총력”김정섭 시장, 중학동에서 5번째 ‘시민과의 대화’ 이어가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0.01.14 15:27
  • 댓글 0
   
▲ 공주시 중학동 시민과의 대화 진행 모습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김정섭 공주시장은 14일 중학동에서 가진 ‘시민과의 대화’에서 공주의 중심인 중학동을 옛 명성에 걸맞게 활성화시키겠다고 말했다.

김 시장은 “중학동은 현재 시청이 위치해 있고 옛 충청도관찰사가 오랜 기간 공무를 집행하던 충청감영이 있었던 공주의 중심지”며 “중학동 자존심을 높이고 중심을 회복하려는 노력에 총력을 기울이겠다”고 밝혔다.

특히 “500억 규모로 추진 중인 도시재생 뉴딜사업을 비롯해 옛 공주의료원 활용방안 모색과 대통사지 발굴 등을 통해 중학동의 새로운 전기를 마련하겠다”고 강조했다.

이어 김 시장은 “올해 4년째 시행되는 문화재 야행도 원도심을 중심으로 백제문화제 못지않게 잘 준비하겠다”며 “공주의 관광이 중학동으로부터 출발하도록 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시민과의 대화 시간에서 주민들은 사전 행정예고제 시행, 풀꽃문학관 주변 교통 환경 개선, 봉황산 등산로 개설, 감영길 주중 예술행사 시행 등 다양한 건의사항을 제시했다.

이에 앞서 김정섭 시장은 국고개 효심당 마을회관을 현장 방문, 20여명의 주민들을 만나 마을 현안 및 민원사항을 청취하고 새해 덕담을 나누는 시간을 가졌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