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합천읍 마을지기목공소 전문가양성 프로그램 개강목공예 교육으로 재능나눔 시작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0.02.18 13:15
  • 댓글 0
   
▲ 합천읍 마을지기목공소 전문가양성 프로그램 개강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합천군은 지난 17일 마을지기목공소 전문가양성 프로그램을 개강했다고 밝혔다.

마을지기목공소는 농림부 일반농산어촌개발사업으로 추진 중인 합천읍 농촌중심지활성화 지역역량강화사업으로 2017년부터 합천군 제2청사 앞에 공간을 마련해 2018~2019년에는 목공예 전문가양성 교육, 우드버닝 목공예 교육 등을 통해서 합천읍 농촌중심지활성화사업의 대표 역량강화 프로그램을 진행해왔다.

또한 집수리사업 등 지역사회 봉사활동과 전시회, 우드마켓 바자회 행사도 열고 재능기부를 통해 어려운 이웃을 돕는 등 다양한 활동을 펼쳐왔다.

마을지기목공소는 앞으로 농촌지역개발사업의 연속성과 성공적인 주민공동체의 형성을 위해 ‘합천읍 마을지기목공소’를 브랜드화하고 주민 스스로가 지역 활성화에 기여하고 공동체 화합을 이끌어 나갈 것을 목표로 ‘합천읍을 목공예의 성지’로 만들고자 활발한 활동을 해나갈 예정이다.

목공소 최종욱 회장은 “이번 ‘마을지기목공소 운영프로그램’을 시작으로 지금까지의 교육생들이 직접 강사가 되어 합천읍 중심지와 배후마을에 목공예 교육을 실시했다으로써 주민누구나 목공예를 즐기고 활용할 수 있도록 재능나눔활동을 지속적으로 전개해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합천군 관계자는 “합천의 자연친화적인 이미지와 맞는 목공예를 통해 주민들의 문화활동 영역을 확대할 수 좋은 기회라고 생각하며 강사님들의 뛰어난 재능을 전수받아 지역사회에 지속적으로 나눔이 실천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