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
러시아 최고인기 스포츠종목, 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 방한 전지훈련관광공사, 현지 언론인 초청하여 서울 및 강원도 주요 관광지 러시아 전역에 홍보
  • [문화=중부뉴스통신]문영숙 기자
  • 승인 2017.03.16 00:49
  • 댓글 0

한국관광공사는 러시아 아이스하키 국가대표팀이 3월 16일부터 20일까지 5일간 한국을 방문하여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 대비한 현지 적응훈련을 갖는다고 밝혔다.

아이스하키 선수 25명과 스탭 및 임원진 약 30명, 동행 취재 언론인 5명 등이 방한하는 이번 일정은 2018 평창 동계올림픽을 앞두고 빙상 경기장 사전 적응훈련이 주된 목적이다. 3월 18일과 19일 양일간 강릉 아이스하키센터에서는 러시아 대표팀과 한국 대표팀 간의 아이스하키 친선경기가 이뤄질 예정이다.

러시아 아이스하키팀의 경기모습은 러시아 현지에서 Match TV를 통해 생중계될 예정이며, 이를 통한 평창 동계올림픽의 홍보효과는 직접적인 광고환산효과로만 100억 원을 넘어선다. 러시아 최고 인기 스포츠 종목인 아이스하키의 선수들은 걸어 다니는 광고판이라 불릴 정도로 연예인 수준의 인기를 누리고 있다.

공사 모스크바 지사는 러시아 국영에너지 기업인 가즈프롬사(러시아 아이스하키 후원사)를 대상으로 기업회의 및 인센티브 단체 유치 마케팅을 벌여 왔으며, 이번 방한 전지훈련은 금년 1월에 가즈프롬 뱅크 후원으로 ‘러시아 국가대표팀의 평창 전지훈련 및 언론홍보 공동 추진’을 합의하게 됨에 따라 성사된 것이다.

한편, 공사는 러시아 국가대표팀 방한과 연계하여 현지 유력매체를 초청, 평창동계올림픽 개최지 및 서울, 강원도의 주요 관광지를 러시아 전역에 홍보한다. 이들은 국가대표팀 전지훈련 모습과 친선경기 취재 외에 서울의 남산골한옥마을, 명동, N서울타워, 강릉 오죽헌 등을 취재하고 3~4월중 TV, 인터넷, SNS를 통해 한국관광의 매력을 소개할 계획이다.

공사 강남규 모스크바 지사장은 “러시아 아이스하키팀의 이번 방한 훈련이 러시아 및 CIS권 국가의 여러 동계스포츠 종목 선수단들의 방한 전지훈련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평창 동계올림픽 마케팅을 보다 더 집중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말했다.

[문화=중부뉴스통신]문영숙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문화=중부뉴스통신]문영숙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