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서울
광진구, 홀몸 어르신 위한 밑반찬 나눔 봉사 나서25일 광진구 새마을부녀회와 함께 지역 내 홀몸 어르신 200명에게 밑반찬, 즉석밥, 라면, 김 등 전달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0.03.26 13:48
  • 댓글 0
   
▲ 광진구, 홀몸 어르신 위한 밑반찬 나눔 봉사 나서
[중부뉴스통신] 광진구가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는 지역 내 홀몸 어르신들을 위해 25일 광진구 새마을부녀회와 함께 밑반찬 나눔 봉사에 나섰다.

이번 밑반찬 나눔 봉사를 위해 광진구 새마을부녀회에서는 직접 만든 불고기, 김치 등 밑반찬과 함께 새마을지도자 광진구협의회와 새마을문고 광진구지부, 직장공장 새마을운동 광진구협의회에서 보낸 즉석밥, 라면, 김 등을 상자에 담아 준비했다.

구는 25일 사회적 거리두기를 위해 광진구 새마을회관에서 최소한의 인원이 모여 전달식을 진행했으며 각 15개 동 주민센터를 통해 지역 내 홀몸 어르신 총 200명에게 밑반찬을 전달했다.

김선갑 구청장은“코로나19로 인해 경로당이나 복지관을 이용하지 못하고 집에서 혼자 끼니를 챙겨야하는 어르신들을 위해 이번 밑반찬 나눔 봉사를 진행하게 됐다" 며 "앞으로도 코로나19로 인한 복지 사각지대가 발생하지 않도록 꼼꼼하게 살피겠다”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