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
광양시, 진월면·봉강면 농촌마을하수도 정비사업 완료17억여 원 투입, 배수설비 65가구, 관로 1.5㎞, 처리시설 2개소 설치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0.03.26 14:27
  • 댓글 0
   
▲ 광양시청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광양시는 진월면 신아리 신덕마을과 봉강면 조령리 부암마을 일원의 하수를 처리하는 농촌마을하수도 정비사업을 약 7개월여 만에 완료했다고 밝혔다.

지난해 9월부터 17억여 원을 투입해 진월면 신덕마을과 봉강면 부암마을 65가구에 배수설비와 하수관로 1.5㎞를 매설하고 하수처리시설 2개소를 설치했다.

마을하수처리시설 정비사업은 각 가정에 설치된 개인 정화조를 폐쇄하고 공공하수도로 연결해 생활오수를 하수처리시설에 모아 정화하는 방식이다.

이번 사업으로 자연마을에서 발생한 하수가 인근 하천과 계곡으로 유입되어 수질오염의 원인이 되었던 문제가 해결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또한, 쾌적한 주거환경 개선으로 여름철 해충과 악취 발생을 예방하고 자연마을 주민들의 보건위생에 도움이 될 것으로 보인다.

탁길신 하수도과장은 “그동안 하수도 정비가 되지 않아 악취 발생 등 불편을 겪던 자연마을 거주 주민들의 주거환경 개선과 인근하천 수질개선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