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부산
“코로나 기부금, 다양한 소외계층 지원에도 집중”부산시, 코로나19 극복 위한 기부금품… 꼭 필요한 곳에 투명·신속 집행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0.03.26 15:05
  • 댓글 0
   
▲ “코로나 기부금, 다양한 소외계층 지원에도 집중”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부산시는 26일 오전 11시 시청 12층 소회의실에서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관련 ‘제3차 기부금협의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협의회는 현재까지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와 대한적십자사 부산지사를 통해 모금한 기부금 총 31억9천만원 중 1차 배부액과 2차 배부액을 제외하고 가용 가능한 8억4백만원에 대한 3차 배부사업을 논의하기 위해 열렸다.

대한적십자사 부산광역지사와 부산사회복지공동모금회 관계자가 참석, 긴급성과 파급효과, 경제적 영향 등을 고려해 3단계 배부 대상사업을 논의했으며 총 5개 사업에 4억1천1백78만원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이로써 부산시의 기부금 집행률은 3차를 포함해 총 88%로 잔액은 3억9천만원 정도다.

이러한 신속한 집행과 더불어 부산시는 기부자에게 감사패 수여와 함께 기부금품 배부 내역 및 절차 설명자료를 함께 전달해 기부금품이 어디에 어떻게 쓰이고 있는지를 상세히 알려줌으로써 신뢰성과 투명성을 높여 기부 동참 분위기를 더욱 확산해가고 있다.

이번 3차 기부금협의회에서는 지역아동센터를 이용하는 저소득 아동에게 2차 구호물품 지원 2억4천7백2십만원 전통시장 방역물품 지원 6천1백23만원 고령층, 임산부 등 취약계층 마스크 지원 6천만원, 발달장애인 긴급 돌봄서비스 추가 지원 2천8백35만원, 북한이탈주민 생필품 지원 1천5백만원을 배부할 예정으로 어려운 사회적 상황에서 관심에서 밀려날 수 있는 여러 소외계층을 위해 기부금을 배분한 것이 특징이다.

오거돈 시장은 “코로나19 사태가 두 달여에 접어들면서 도움을 필요로 하는 분들은 점점 늘어나고 있다 이웃에 내미는 시민 여러분의 손길이 사회적 거리두기 속에서도 심리적 거리를 좁히는 등 서로를 잇는 가장 큰 힘”이라며 “지금까지처럼 기부금은 투명하고 신속하게 꼭 필요한 곳에 쓰이도록 관리하겠다”고 전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