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통영시,‘제2회 섬의 날 행사’ 2021년 순연 개최섬 가치를 알리고 섬 관광 활성화를 위한 홍보활동은 진행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0.06.30 15:08
  • 댓글 0
   
▲ 통영시,「제2회 섬의 날 행사」 2021년 순연 개최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오는 8월 개최 예정이던 제2회 섬의 날 행사가 2021년으로 순연된다.

행정안전부가 주최하고 경상남도와 통영시가 공동 주관하는 제2회 섬의 날 행사 당초 올해 8월 7일부터 9일까지 3일간 도남관광지에서 개최 예정이었으나,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해 내년으로 순연해 개최하기로 했다.

다만, 8월 8일을 섬의 날로 기념일을 지정한 취지에 맞춰 섬의 가치와 중요성을 국민에게 알리고 섬 관광 활성화를 위한 홍보활동은 진행한다는 계획이라고 전했다.

한편 섬 관광 활성화와 관련해 지난 28일 행정안전부에서 ‘2020년 휴가철 찾아가고 싶은 33섬’을 선정해 발표했는데, 통영시 섬 중에는 걷기 좋은 섬으로 연대·만지도, 풍경 좋은 섬으로 비진도, 이야기 섬으로 연화도, 체험의 섬으로 욕지도 등 4곳이 선정됐다.

통영시 백철기 관광과장은 “여름 휴가철이 다가오는 만큼 힐링을 위해 코로나 확진자가 없는 청정 통영을 찾는 관광객이 많을 것으로 기대되고 있으며 코로나19 방역체계를 유지해 섬 주민과 통영 섬을 찾는 관광객이 안심할 수 있는 통영이 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