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남
아산시, 올해 12월 본격 운영 앞둔 복합공영차고지 운영 준비에 박차시내버스와 화물차 사용 가능한 복합공영차고지.수소·전기충전소도 설치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0.07.01 16:38
  • 댓글 0
   
▲ 아산시, 올해 12월 본격 운영 앞둔 복합공영차고지 운영 준비에 박차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오세현 아산시장은 지난 6월 30일 초사동 복합공영차고지 공사현장을 방문해 주민이 우려하는 안전 등에 관한 건의를 청취하고 원활한 사업 진행을 위한 사전 계획수립에 철저히 할 것을 당부했다.

시는 주거지 인근의 대형 화물차량 밤샘 주차에 따른 교통안전사고 위험을 사전에 예방하고 대중교통 기반시설을 확충하기 위해 시내버스와 화물차가 함께 사용할 수 있는 복합공영차고지를 초사동 일원에 조성하고 있다.

복합공영차고지 조성사업은 총사업비 156억원을 투입, 대형차량 주차면을 조성하는 사업으로 작년 6월 착공했으며 올해 10월 시범운영을 거쳐 연말 본격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이날 지역 주민대표와 함께 사업 진행상황을 살핀 오세현 아산시장은 “차량 진출입로 등 주민 의견을 적극 반영한 안전문제 해결이 우선이다”며 “대형화물차량의 주차에 따른 교통안전사고 예방을 목적으로 하는 사업인만큼 사업목족이 충분히 달성될 수 있도록 합리적인 운영방안을 수립해달라”고 당부했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