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익산시, 집중호우 하수시설물 피해복구 만전하수맨홀 역류 등 140여건 피해 사례 접수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0.07.31 16:43
  • 댓글 0
   
▲ 익산시, 집중호우 하수시설물 피해복구 만전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익산시가 지난 30일까지 내린 집중호우로 인해 피해를 입은 하수관로 하수맨홀 등 하수도시설물에 대한 피해복구에 만전을 기하고 있다.

31일 익산시에 따르면 이 기간에 시간당 최고 40mm 내외의 매우 강한 집중호우가 내려 일시에 불어난 빗물로 인해 피해가 잇따랐다.

약 200mm 넘는 강수량으로 하수도와 하수맨홀에서 역류가 발생하고 하수관로 주변도로에서 싱크홀이 발생하는 등 140여건의 피해 사례가 접수됐다.

이에 따라 시는 피해복구를 위해 하수도과 준설원 3개조와 하수도 긴급복구 업체 5곳, 긴급 하수도 준설 업체 4곳과 협업해 빠른 시일 내 기능이 정상화될 수 있도록 작업을 진행하고 있다.

이옥섭 하수도과장은“집중호우로 인한 하수도 시설물의 피해복구를 빠른 시일 내 완료해 시민들의 안전사고를 예방하고 쾌적한 환경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