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남
김영록 전남지사, “여성농업인 권리향상에 힘쓸 터”3일 무안 여성농업인센터 찾아 현장 소통행정 펼쳐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0.08.03 16:27
  • 댓글 0
   
▲ 전라남도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3일 여성농업인의 삶의 질 향상과 역량 강화를 위해 다양한 활동에 나선 무안 여성농업인센터를 방문, 여성농업인의 권리향상을 당부하고 센터 관계자를 격려했다.

이번 방문은 김 지사가 농업·농촌에서 여성농업인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보고 현장에서 여성농업인의 애로사항을 듣고 고충을 해결하기 위해 마련됐다.

앞서 지난달 17일 여성농업인이 운영한 강진, 보성의 영농현장도 방문한 바 있다.

무안 여성농업인센터는 지난 2005년부터 무안 지역 여성농업인의 인문학 강좌를 비롯 고충상담, 제철 꾸러미사업, 요가·한글교실 등 주민 참여형 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있다.

또한 농어촌희망재단의 지원을 받아 매주 1회 지역 어르신 30여명에게 무료 반찬을 배달해 고령농업인의 건강증진에도 기여하고 있다.

고송자 무안 여성농업인센터장은 “센터에서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면서 여성농업인의 삶의 질 향상과 안정적인 영농활동 지원에 힘쓰고 있다”며 “여성농업인센터가 더욱 활성화될 수 있도록 많은 관심과 지원을 바란다”고 말했다.

김영록 전라남도지사는 “농촌 복지 및 지역공동체 활동 등에서 여성농업인은 매우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고 여성농업인의 역량과 역할에 따라 농업·농촌의 미래가 달라질 것이다”며 “여성농업인의 권리향상을 위해 늘 관심을 갖고 농촌여성들의 목소리에 귀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