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제주도, 안전한 축산식품 유통 위해 위생점검 강화영업장 118곳·식품 104건 점검·검사 … 위반사례 3건 적발 조치
  •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승인 2020.08.10 14:17
  • 댓글 0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제주특별자치도는 축산물 영업장에 대한 위생점검을 실시한 결과 3건의 위반사항을 적발하고 조치했다고 밝혔다.

제주도는 축산물 소비가 급증하는 여름철에 대비해 18명으로 구성된 점검반을 편성, 지난 6월부터 7월까지 두 달간 축산물 관련 영업장에 대한 위생점검 및 유통 축산식품을 대상으로 수거검사를 실시했다.

점검 결과 영업장 118개소의 위생상태가 대부분 양호한 것으로 나타났다.

다만, 일부 영업장에서 HACCP 기준에는 적합하지만, 영업 시설기준 위반, 종업원 건강진단 미실시 사례가 확인됐다.

도는 영업 시설기준 위반 업소에는 시설개선을 명령하고 종업원 건강진단 미실시 업소에는 과태료를 부과했다.

또한, 유통 중인 축산식품을 무작위로 수거해 안전성 검사를 실시했다.

104건에 대한 수거검사 결과 판매업소 1곳에서 대장균군 기준치가 초과된 축산식품이 판매되고 있는 것을 확인하고 해당 제품을 회수하는 한편 제품 생산 작업장에 대한 점검도 완료했다.

제주도는 축산물 안전사고 사각지대를 없애기 위해 이번 위생점검에서 누락된 나머지 축산물 영업장을 대상으로 위생점검을 실시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전병화 도 농축산식품국장은 “여름철 고온다습한 날씨 때문에 전국적으로 축산물 식중독 사고가 잇따르고 있다”며 “안전한 축산물 유통을 위해 위생점검을 강화하겠다”고 말했다.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