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전
조상님들의‘여름 멋 내기’ 따라 해볼까?대전시립박물관 방구석박물관 8월호 발행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0.08.13 08:52
  • 댓글 0
   
▲ 조상님들의‘여름 멋 내기’ 따라 해볼까?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대전시립박물관과 대전선사박물관이 온라인 교육소식지 ‘방구석 박물관’ 8월호를 발행한다.

8월에 소개되는 유물은 부채와 선추다.

우리 조상들은 여름이면 부채를 주고받으며 더위를 무사히 나기를 기원했다.

부채는 실용적인 용도로서뿐 아니라 장식적인 용도로서도 중요한 물건이다.

그 자체로 언제나 몸에 지닐 수 있는 작은 그림이 되기도 하고 또 고리 끝에 갖가지 모양의 선추를 달아 개성과 멋을 뽐냈다.

유물소개와 함께 이달의 활동으로는 선추만들기를 제안한다.

만들기 놀이에 자주 사용하는 칼라클레이를 활용해 부채는 물론 핸드폰 같은 소지품에 매달아 장식할 수 있는 선추를 만들어본다.

대전선사박물관은 지난달에 이어 용계동에서 출토된 검은간토기를 소개한다.

검은간토기는 청동기시대부터 초기철기시대 이후까지 사용된 민무늬 토기다.

특히 목이 긴 검은간토기는 비파형동검이 출토되는 유적에서 많이 나타나는 점이 특징이다.

대전선사박물관 홈페이지의 교육신청 게시판에서 퀴즈에 응모하면 소정의 상품을 받을 수 있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