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고창군, 상·하수도 사용료 6회 이상 체납자 매달 징수 추진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0.08.18 08:50
  • 댓글 0
   
▲ 고창군청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고창군이 상·하수도 공기업 재정 건전화를 위해 상·하수도 사용료 6회 이상 체납 수용가의 요금 징수를 매달 추진한다.

군에 따르면 7월말 기준 상·하수도 사용료 6회 이상 체납 수용가는 297건, 체납액은 5158만190원이다.

앞으로 체납요금 징수를 위해 전화와 문자 발송을 통해 자진 납부를 독려할 예정이다.

또 자동이체, 문자고지, 신용카드, 가상계좌 납부 등 체납 요금이 발생하지 않도록 요금 납부 제도를 홍보한다.

특히 3회 이상 체납 시 급수정지 예고 후 단수 조치는 물론 고액·상습 체납자에 대해는 재산압류도 실시할 방침이다.

고창군 상하수도사업소장은 “고창군의 상하수도 요금은 전북에서 가장 낮은 수준이다.

체납 요금으로 인한 재정의 악영향을 사전에 방지하기 위해 군민들의 성숙한 납부 의식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어 “세입자의 상수도 사용료 체납으로 인해 건물주 등 소유자가 재산압류 등의 불이익을 받지 않도록 임대차 계약 시 수도 명의를 세입자로 변경하고 세입자의 체납 여부를 세심히 챙기는 등 주의가 필요하다”고 덧붙였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