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추석 명절 기간 중 추모공원 및 봉안당 제한 운영공설봉안당 방문 자제 및 추모객 대상 방역수칙 준수 당부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0.09.10 10:21
  • 댓글 0
   
▲ 추석 명절 기간 중 추모공원 및 봉안당 제한 운영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통영시는 사회적 거리두기 2단계가 오는 9월 20일 자정까지 연장됨에 따라 추석 명절 기장 중 코로나 19 확산 방지를 위해 추모공원 및 봉안당 이용을 제한한다.

시는 추석 명절 기간 동안 봉안당을 방문하는 추모객을 대상으로 1일 총량제를 실시해 방문객 출입인원을 최소화 하며 사전 안내를 통해 방문객 분산을 유도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봉안당 1일 추모 인원은 400명이며 동시입장 인원은 50명, 참배시간은 10분 이내로 제한한다.

또한 봉안시설 내 분향소와 유가족 휴게소를 일시 폐쇄하고 제수용 음식물 반입을 금지한다.

추모객들은 마스크 착용과 손 소독, 발열 체크, 전자 출입명부 인증등 방역지침을 준수해야 한다.

시는 이를 위해 방역관리자를 지정하고 열화상카메라 설치, 마스크 미착용자를 위한 1회용 마스크 비치 등 코로나19 확진자 지역유입 차단을 위한 사전 준비를 마칠 계획이라고 전했다.

이와 함께 봉안당 추모객을 대상으로 코로나19 방역수칙을 강력하게 실천해 달라는 안내 문자도 보낼 예정이다.

통영시 관계자는 “추모공원 이용객 및 봉안당 추모객에 대한 강력한 방역조치로 감염자 발생을 사전 차단할 계획이라고 전했다”며 “시민들은 추모 공원 및 봉안당 방문을 가급적 자제해 주시고 e하늘 장사시스템을 통한 온라인 추모 서비스를 이용해 주시기 바란다”고 전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