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세종
세종시문화재단, 16일 비오케이아트센터와 업무협약 체결코로나19로 어려운 지역예술인 지원을 위해 협력체계 구축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0.09.16 15:03
  • 댓글 0
   
▲ 세종시문화재단, 16일 비오케이아트센터와 업무협약 체결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세종시문화재단은 16일 오후 2시 비오케이아트센터와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날 협약식은 코로나19 장기화로 공공 문화예술 시설의 휴관이 이어지며 예술인들이 작품활동의 어려움을 겪고 있는 가운데 민간 공연·전시시설을 갖추고 있는 기관과의 협력체계를 구축하고자 마련됐다.

주요 협약 내용은 재단이 진행하는 사업 및 지역예술인에 대한 공간 사용 협력 비오케이 기획행사의 장소대관 및 홍보에 관한 협력 기타 양 기관의 상호협력이 필요한 사항 등이다.

김종률 대표이사는 “세종시에서 유일한 민간 공연장으로 운영되고 있는 비오케이아트센터가 있어 최근 어려운 상황 속에서 지역문화예술인들이 문화예술활동을 유지할 수 있었다”며 “앞으로 양 기관이 세종시 문화예술 발전을 위한 공동의 노력을 통해 지역예술인의 창작권과 시민들의 문화향유 기회 확대에 기여할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비오케이아트센터 이규순 대표는 “코로나19 거리두기로 하반기 공연의 약 94%가 비대면 무관객으로 전환됐다”며 “예술인들이 관객없이 공연을 하는 현 상황이 안타깝지만, 그래도 예술인에게 공연을 할 수 있다는 것 자체가 얼마나 중요한 지 잘 알고 있기 때문에 방역수칙을 지켜 공연장을 운영하고 있다”고 밝혔다.

이날 협약식은 확산되고 있는 코로나19로 인한 거리두기 2단계 방침에 따라 소규모 인원만이 참석해,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됐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