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원희룡 지사, 일일 마스크 전도사로 변신25일 제주국제공항서 도민·관광객 대상 마스크 상시 착용 당부
  •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승인 2020.09.25 15:42
  • 댓글 0
   
▲ 원희룡 지사, 일일 마스크 전도사로 변신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원희룡 제주특별자치도지사가 25일 일일 마스크 전도사로 깜짝 변신했다.

원희룡 지사는 이날 오전 11시 제주국제공항에서 ‘마스크 착용 생활화 홍보 캠페인’에 참여해 제주를 찾은 도민과 관광객들에게 제주도에 머무는 동안 상시 마스크를 착용해 줄 것을 당부했다.

이날 캠페인에는 제주도 자원봉사협의회를 비롯한 15개 민간단체 및 읍면동 자생단체 회원들이 참여했다.

원희룡 지사는 “마스크는 코로나19를 막을 수 있는 최고의 백신”이라며 “외출 시에 반드시 마스크를 착용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어 “제주 입도 후 37.5도 이상의 발열이 발생하면 즉시 보건소 또는 선별진료소로 신고해 검사를 받길 바란다”고 덧붙였다.

아울러 “나 자신의 건강도 지키고 이웃들의 건강도 지키는 멋진 시민의식을 가져주시길 바란다”고 전했다.

원희룡 지사는 민간단체·자생단체의 입도객 대상 마스크와 스트랩 배포 행사에 함께해 올바른 마스크 착용 방법과 마스크 의무화 사항을 안내했다.

이번 캠페인은 추석연휴 기간인 9월 26일부터 10월 4일까지 공·항만을 통한 입도객 전원을 대상으로 체류기간 내 마스크 착용을 의무화하는 특별행정조치가 시행됨에 따라 진행됐다.

캠페인은 25일 제주국제공항을 시작으로 오는 10월 말까지 도내 다중집합장소와 마스크 의무 착용 장소 등을 중심으로 마스크 착용 생활화 동참을 촉구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