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제주도, 마을만들기 사업의 첨병 마을활동가 23명 위촉마을주민 의견 청취·자원조사·마을공동체 컨설팅 등 역할 수행
  •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승인 2020.09.29 15:38
  • 댓글 0
   
▲ 제주도, 마을만들기 사업의 첨병 마을활동가 23명 위촉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제주특별자치도는 마을 공동체 활성화를 위해 제주 전 지역에서 활동할 마을활동가 23명을 위촉했다고 밝혔다.

이번에 위촉된 마을활동가는 제주마을만들기 종합지원센터에서 실시한 양성 또는 보수과정을 수료한 신청자 중 서류 및 면접심사를 거쳐 선발됐다.

위촉식은 지난 25일 조천읍 와흘메밀체험마을에서 진행됐으며 코로나19 전염병 확산 방지를 위해 활동 시 방역수칙에 대한 교육이 함께 이뤄졌다.

마을활동가들은 앞으로 권역별로 3~5명씩 나뉘어 맡은 지역에서 행정과 마을의 매개자로서 마을주민 의견 청취 자원조사를 통한 의제발굴 마을공동체 컨설팅 마을 자산을 활용한 마을 정책사업 발굴 마을 유휴자산 조사 등의 역할을 수행하게 된다.

제주도는 지난해 12월 제주특별자치도 특별자치마을만들기 지원조례’ 개정으로 마을활동가 운영근거가 마련됨에 따라 올해 최초 심사를 통해 마을활동가를 위촉했으며 월 최대 66만원의 활동 수당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송종식 도 특별자치행정국장은 “다양한 경력과 전문성을 가진 마을활동가들이 앞으로 마을사업의 퍼실리테이터로서 마을 공동체에 도움을 주고 특화된 마을사업을 추진하는데 많은 아이디어를 제시해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