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제주도, 취약계층 난방비 지원 사업 시행12월 31일까지 거주지 주민센터에서 신청 가능
  •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승인 2020.10.13 16:05
  • 댓글 0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제주특별자치도는 올해 동절기 에너지 취약계층에게 난방비를 지원하는 에너지바우처 사업을 오는 10월 14일부터 내년 4월 30일까지 본격 추진한다고 밝혔다.

에너지바우처 사업은 취약계층의 에너지 이용 부담을 줄여주기 위해 시행되고 있는 사업으로 지난 2015년부터 에너지 취약계층에게 등유, LPG, 전기, 도시가스 등의 에너지 구매 비용을 지원해왔다.

지원 대상은 생계급여 또는 의료급여 수급가구이면서 수급자 본인이나 가구원 중 노인, 영유아, 장애인, 임산부, 중증질환자, 중증난치질환자, 한부모가족, 소년소녀가장이 포함된 가구이다.

지원 금액은 동절기 1인 가구 기준 8만8,000원, 2인 가구 기준 12만4,000원, 3인 이상 가구 15만2,000원이며 에너지바우처 신청 시 실물카드와 가상카드 중 선택해 발급 받을 수 있다.

올해 동절기 에너지바우처는 오는 12월 31일까지 주민등록상 거주지인 읍·면·동 주민센터에서 신청 가능하다.

2019년도에 지원받은 가구 중 정보변동이 없는 가구는 자동으로 신청된다.

윤형석 제주특별자치도 미래전략국장은 “에너지바우처 사업을 통해 취약계층이 이번 겨울을 따뜻하게 보낼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