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2020년 하반기 제주관광진흥기금 289억원 접수경영안정자금 197건·260억원 및 시설 개보수자금 2건·29억원 신청
  •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승인 2020.10.20 15:40
  • 댓글 0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제주특별자치도는 지난 9월 28일부터 10월 16일까지 하반기 제주관광진흥기금 융자지원을 접수한 결과, 총 199건·289억원을 신청 받았다고 밝혔다.

경영안정자금은 총 197건·260억원이며 업종별로는 여행업 85건·58억원 관광숙박업 24건·49억원 일반숙박업 18건·16억원 관광식당업 13건·37억원 전세버스업 14건·19억원 노후전세버스 교체 4건·5억원 기타 39건·76억원 등이다.

시설 개보수자금은 2건·29억원으로 집계됐다.

도는 10억 미만의 경영안정자금은 자체심사를 통해, 10억 이상 및 시설 개보수 자금인 경우 기금심의위원회를 심사를 거쳐 이달 내에 최종 지원 대상자를 확정할 예정이다.

이번 하반기 특별융자는 코로나19로 경영난을 겪고 있는 관광사업체 지원을 위해 융자 금액 한도 내에서 상반기 대출 실행한 금액을 제외한 나머지를 추가로 융자 추천하기로 했다.

또한 행정처분 이력, 융자금 중도회수 이력, 관계없이 신청이 가능하도록 제한을 완화했으며 그 결과, 총 289억원까지 접수된 것으로 나타났다.

총 199건 중 여행업계가 85건으로 42%를 차지했으며 숙박업 분야가 42건 21%로 그 뒤를 이었다.

이외에도 전세버스가 18건이 접수됐다.

제주관광진흥기금 융자 추천대상자는 제주도내에 소재한 제주관광진흥기금 융자협약 금융기관을 방문해 경영안정자금은 12월 31일까지, 시설 개보수 자금은 내년 2월 28일까지 대출 실행해야 한다.

김재웅 도 관광국장은 “앞으로도 관광사업체 경영안정 도모와 도민의 실절적 수혜 확대를 위해 유관기관과의 유기적인 협력체계를 구축해 융자 지원 사업을 지속 발굴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앞서 도는 올해 상반기 1,494개 업체 1,797억원을 신규 융자 추천했으며 기존 대출 실행자 1,139건·2,700억원에 대해 2년간 상환유예를 결정한 바 있다.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