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2021년 제주지역 집중관리 감염병 지정 발표제주도, 수두·A형 감염·코로나19 등 집중관리대상 7종 선정… 예방대책 지속 추진
  •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승인 2020.11.12 14:58
  • 댓글 0
   
▲ 제주특별자치도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제주특별자치도가 감염병으로부터 안전한 제주를 만들기 위해 2021년도에 집중 관리할 감염병을 발표했다.

제주도는 전국에 비해 높은 발생률을 보이는 감염병 1종으로 수두, 발생이 증가하는 감염병 1종은 A형간염, 해외유입에 의한 유행이 가능한 감염병 5종에는 에볼라바이러스병,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 중동호흡기증후군, 신종 인플루엔자, 뎅기열을 선정하고 이를 집중 관리할 방침이다.

지난해에 이어 전국과 제주에서 신고 된 제1급부터 제3급까지의 전수감시 법정감염병을 분석한 결과, 수두는 제주에서 2019년 7월부터 2020년 6월까지 10만명 당 발생률이 189.96명으로 전년 대비 40.5% 수준으로 감소했지만 2005년 이후 지속적으로 높은 발생률을 보여 지난해와 동일하게 집중관리 감염병으로 재선정됐다.

A형간염은 2019년 전국적인 유행의 영향으로 도내에서도 발생건수가 2개년 연속 50% 이상 증가해, 발생이 증가하는 감염병으로 선정됐다.

또한 전 세계에 걸쳐 대유행이 지속되고 있는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를 해외에서 유입되어 유행될 가능성이 있는 감염병으로 추가해 강화된 방역태세를 유지하기로 논의했다.

제주도는 집중관리 대상 감염병에 대한 예방 및 관리를 위해주기적인 동향 분석을 통해 도민에게 정보를 제공하고 개인예방수칙 생활화를 위한 교육 및 홍보 활동을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더불어 코로나19 등 해외에서 유행하고 있는 감염병을 감시해 도내 유입 가능성을 예측하고 전파 시 효과적인 대응을 위한 교육 훈련을 강화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아울러 제주감염병관리지원단과 함께 제주에서 집중 관리가 필요한 감염병을 매년 분석해 감염병 예방대책을 지속적으로 수립·관리해 나갈 계획이라고 전했다.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