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제주
돌문화공원, 화산지질어린이박물관대학 3차 프로그램 운영12월 16일 150명 선착순으로 모집…1인당 현무암 관찰 키트 1회분 제공
  •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승인 2020.12.10 15:00
  • 댓글 0
   
▲ 돌문화공원, 화산지질어린이박물관대학 3차 프로그램 운영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 제주돌문화공원관리소는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시행에 발맞춰 ‘현무암 자세히 들여다보기’를 주제로 한 재택 사회교육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이번 프로그램은 기존 6~8월에 운영된 ‘화산지질어린이박물관대학-제주화산섬이 어떵 멩글아 져신고예?’에 이어지는 3차 프로그램으로 1, 2차에 진행됐던 ‘현무암 만들기’를 기반으로 한 ‘현무암 자세히 들여다보기’를 주제로 진행된다.

돌문화공원은 제주도 현무암을 구성하는 광물을 알아보고 관찰할 수 있는 키트를 제작·보급해 초등학생들이 실내에서 안전하고 유익하게 화산섬 제주 관련 체험활동을 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각 키트는 아이들이 보호자와 함께 가정에서 동영상을 보며 체험할 수 있도록 신청한 각 가정에 매뉴얼북과 같이 우편으로 배송된다.

신청은 오는 16일 오전 9시부터 선착순으로 진행되며 돌문화공원 홈페이지 전시·행사 내 교육프로그램 신청란을 통해 할 수 있다.

선착순 인원은 150명이며 신청한 어린이 1명당 1회분의 키트가 제공된다.

이번 체험키트에는 제주도 세계유산본부에서 제공하는 ‘제주가 태어나기까지’ 책자도 함께 포함되어 있다.

이학승 소장은 “집에서 함께하는 화산지질 어린이박물관대학에서 제공하는 체험키트로 좀 더 심도 있게 제주 현무암에 대해 알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제주=중부뉴스통신]김만식 대표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