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밀양시, 아리랑버스 3개 노선 신설 확대 운행위양지, 천문대, 나노융합센터 아리랑버스가 달린다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1.01.22 16:44
  • 댓글 0
   
▲ 밀양시, 아리랑버스 3개 노선 신설 확대 운행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밀양시는 비노선지역 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1월 25일부터 아리랑버스 3개 노선을 신설 확대 운행한다고 22일 밝혔다.

아리랑버스는 2020년부터 통학노선 3개, 표충사노선 1개, 삼랑진 수요응답형 노선 1개로 총 5개 노선이 운행되고 있다.

기존 운행노선과 함께 올해 신설되는 노선은 나노융합센터 밀양아리랑우주천문대 위양지를 경유하는 3개 노선으로 비노선지역을 경유해 대중교통 취약주민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신설됐다.

아리랑버스는 주민들의 교통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새로운 노선을 발굴하는 국토부의 도시형교통모델 사업으로 2019년 밀양시가 국토부의 공모에 선정돼 추진해 왔으며 올해도 국비 지원을 받아 3개 노선을 신설하게 됐다.

신설되는 아리랑버스는 평일에는 나노융합센터와 우주천문대 노선, 주말과 공휴일은 우주천문대와 위양지 노선이 운행되는데, 유한강변, e-편한 밀양삼문, e-편한 밀양강, 북성로 등의 비노선지역을 경유해 자차로 이동이 어려운 시민들의 불편을 해소함과 동시에 시내 외곽지역에 위치하는 나노융합센터, 우주천문대, 위양지를 경유해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밀양시는 “아리랑버스 노선 신설로 버스가 다니지 않거나 배차시간이 길어 불편을 겪었던 주민들의 어려움이 해소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다양한 정책으로 시민들의 교통편의를 위해 힘쓰겠다”고 전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