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이제는 언택트시대전북도, 농식품 온라인 마케팅 교육 지원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1.03.04 12:53
  • 댓글 0
   
▲ 전라북도청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전라북도가 코로나19로 바뀐 언택트 문화와 급변하는 농식품 소비시장변화에 대응하기 위한 온라인 마케팅 교육을 지원한다.

최근 통계청 발표에 따르면 온라인쇼핑 ‘식품’의 거래액은 2조 6,540억원으로 전년 동월대비 73.3% 상승했다.

이처럼 급격한 사회변화 양상에 맞춰 전북도가 농업인 교육에 더욱 능동적으로 대응하겠다는 방침이다.

이에 따라 전라북도농식품인력개발원은 올해 온라인 스마트스토어 제작, 인스타그램·유튜브 마케팅, 모바일 홈페이지 제작 등을 포함한 총 7개 교육과정을 운영한다고 4일 밝혔다.

전북도는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이지만 온라인 쇼핑, 음식 배달 서비스 등은 호황을 맞이한 것처럼 농식품 분야에서도 온라인 시장으로 판로 다변화를 지원해 농식품 기업이 위기를 기회로 삼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올해 온라인 마케팅 분야 교육은 전라북도농식품인력개발원 의 교육과정 외에도 전주, 익산, 군산 등 9개 시군과 aT농식품유통교육원을 활용할 수 있다.

최재용 전라북도 농축산식품국장은 “도에서 시행하는 교육은 무상으로 받을 수 있으므로 적극적인 참여를 통해 농가 판로확대와 소득 창출로 이어지기를 희망한다”고 전했다.

한편 전라북도농식품인력개발원은 지난해 기존 대면 교육방식에서 온라인 교육으로의 전환 운영 등을 통해 88개 과정의 4,164명의 교육생을 배출했다.

또한 최근 5년 연속 교육 운영 만족도 90%이상의 성과를 달성할 만큼 양질의 교육을 제공하고 최적의 강사진 배치로 농업인 실용교육 기관으로 역할을 톡톡히 하고 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