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전북
남원시, 농촌지역 중·고등학생 통학택시 운영통학택시 이용 시 택시요금 중 500원만 내면, 그 외 요금 시에서 보조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1.03.05 12:17
  • 댓글 0
   
▲ 남원시, 농촌지역 중·고등학생 통학택시 운영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남원시는 올해에도 농촌지역 소재 중·고등학교 학생들의 통학환경 개선을 위한 통학택시를 3월부터 본격 운영한다.

시는 해마다 학교에서 집까지 2km 이상이고 노선버스 운행간격이 1시간 이상이거나 버스 승강장에서 1km 떨어져 교통이 불편한 중·고등학생에게 통학택시를 지원하고 있다.

관내 중·고등학교를 대상으로 사전 수요조사를 거쳐 올해는 학생 46명을 선정, 통학차량 9대를 투입해 학생들의 등·하교를 도울 계획이라고 전했다.

학생들은 통학택시를 이용할 때마다 택시요금 중 500원만 내면, 그 외 요금은 시에서 직접 운송사업자에게 지급한다.

2015년부터 운영되어 온 농촌 통학택시가 등·하교를 위한 대중교통 이용 불편을 해소하고 경제적 부담을 줄여주면서 이용 수요가 늘어나는 추세이며 학생과 학부모 사이에서 인기가 갈수록 높아지고 있다.

시 관계자는 “농촌지역 중고생 통학환경 개선은 물론 택시업계의 경영개선에도 도움이 될 것이며 대중교통 소외지역 주민들을 위해 통학택시, 행복콜택시 등 맞춤형 교통서비스를 지속적으로 확대할 계획이라고 전했다”고 밝혔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