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남
사천시, 경상남도 서민자녀 교육지원 바우처 카드 신청 접수 31일까지카드 빨리 받고 10만원 포인트 사용하세요
  •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승인 2021.03.05 16:08
  • 댓글 0
   
▲ 사천시청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 사천시가 서민자녀들의 학력 향상과 교육기회 제공을 위해 3월 31일까지 2021년 서민자녀 교육지원사업 신규 신청을 받는다고 5일 밝혔다.

서민자녀 교육지원 사업은 학생 1인당 연간 10만원의 포인트가 적립된 바우처 카드를 제공하는 사업으로 지원 대상은 경상남도 내에 주소를 둔 기준 중위소득 70%이하 가구의 초·중·고등학생이다.

2021년 기준 중위소득 70%는 4인 가족 기준 소득인정액이 341만 3403원이다.

특히 올해는 대상자 선정기준이 지난해 중위소득 60%에서 중위소득 70% 이하로 확대돼 지난해 지원을 받지 못했던 가구도 혜택을 받을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2020년 기존 대상자는 지난 2일 안내문자 발송을 통해 자동 선정된 확인여부를 통보했으며 지난해 발급 받았던 카드를 그대로 사용하면 된다.

사업 신청은 도내 주소를 둔 보호자가 주소지 관할 읍면사무소 방문 신청하거나 온라인으로 신청 가능하다.

보호자는 친권자 및 후견인, 그 밖에 학생을 사실상 보호하고 있는 자 등이다.

지원 대상자로 선정된 학생은 발급받은 카드로 10월 31일까지 가맹점 승인 등록된 사천시 관내 지역서점이나 인터넷 서점을 통해 학습교재를 구입할 수 있다.

온라인 강의 수강도 가능하다.

서민자녀 교육지원 바우처 카드는 미사용시 포인트는 자동 소멸된다.

사용가능한 가맹점은 경상남도 서민자녀 교육지원 사이트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자세한 내용은 주소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 또는 평생학습센터 교육지원팀으로 문의하면 된다.

신규 신청자 중에 기초수급자 및 차상위계층은 신청하는 즉시 소득인정액 확인 후 사용할 수 있으며 초중고 교육비 자격만 있는 경우는 가구소득 확인조사가 완료되는 6월 이후 선정여부를 알 수 있다.

법정자격이 없는 경우도 초중고 교육비 신청을 통해서 소득인정액을 확인 받고 대상자로 선정받을 수 있다.

시 관계자는 “추가신청은 없으므로 기간 내 신청해야 한다 그리고 카드를 발급받고도 포인트 사용을 제때 못해 소멸되는 경우가 많으니, 학기 초에 필요한 도서는 미리 포인트를 사용해 구매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부산·경남·울산=중부뉴스통신] 김석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