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연예
고양 국제꽃박람회 ‘희망나무’에 애도 물결 이어져
  • JBEN 중부뉴스
  • 승인 2014.04.28 21:47
  • 댓글 0

▲ 고양꽃박람회장을 찿은 한 관람객이 희망나무에 세월호 실종자의 무사귀환을 바라는 노란리본을 달고있다.(Copyright ⓒJBEN중부뉴스PDB)

2014 고양국제꽃박람회 개막 2일째를 맞아 ‘희망나무’에 애도와 추모의 발길이 이어졌다.

고양국제꽃박람회 재단은 당초 이벤트 무대로 사용하려던 400㎡의 공간을 ‘세월호 희생자’를 위한 애도의 장소로 마련하여 ‘희망나무’를 심었다.

이번 여객선 침몰사고 희생자들에게 메시지를 보낼 수 있는 ‘희망나무’는 국민들의 간절한 희망과 안타까움이 담긴 노란 리본의 물결로 가득했다.

▲ 세월호 실종자 무사귀환을 위한 촛불을 환하게 밝히고있다.(Copyright ⓒJBEN중부뉴스PDB)
또한 관람객들과 함께 희생자 추모와 기적이 일어나길 기원했다.

일체의 이벤트성 행사를 취소하고 차분한 분위기 속에 전시 관람 중심으로 개최되고 있는 2014고양국제꽃박람회는 해외 바이어와의 화훼 비즈니스도 조용한 가운데 성과를 올리고 있다.

개막 2일간 해외바이어와의 무역 상담을 통해 2,035만 달러의 화훼 수출 계약을 체결했다. 이번 계약으로 선인장, 절화, 분화, 난류 등이 미국, 러시아, 일본, 네덜란드, 일본 등 세계 각국으로 수출하게 된다.

▲ 수출상담(Copyright ⓒJBEN중부뉴스PDB)

특히, 러시아 바이어 8명이 대거 방문하여 5백만불 이상의 수출 계약을 체결하고일본으로는 절화, 에어플랜트를, 네덜란드와 미국으로는 선인장 수출 계약을 체결하는 등 고양꽃박람회를 통한 화훼 비즈니스의 꽃이 피었다.

개폐막식을 비롯한 모든 공연 이벤트와 심지어 대외 홍보까지 취소 후 얻은 성과로서 매우 특별한 의미를 갖는다.

2014고양국제꽃박람회는 우리나라 화훼 산업발전 및 화훼농가의 수출판로 개척을 위해 행사 전 기간을 비즈니스데이로 운영하고 특히 행사 개막일부터 28일까지는 스페셜 비즈니스데이로 개최하고 있다.

▲ 고양꽃박람회, 꽃을 든 고양정원.(Copyright ⓒJBEN중부뉴스PDB)

재단법인 고양국제꽃박람회 이봉운 대표이사는 “신한류 문화를 만끽할 수 있는 최고의 행사로 준비했으나 이번 여객선 침몰사고로 행사를 모두 취소하고 국민적 애도 분위기 속에 조용하게 개최하고 있다.

애도의 물결에 참가해주신 많은 분들의 위로에 감사드린다. 개막 이틀 만에 의미 있는 성과를 거둔 꽃박람회는 마지막까지 바이어와의 무역상담회를 지속적으로 개최하여 대한민국 화훼 산업에 활력을 불어 넣을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2014고양국제꽃박람회는 오는 5월 11일까지 호수공원에서 개최된다. (기사제공=한국언론사협회)


JBEN 중부뉴스  redstar@jbe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JBEN 중부뉴스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