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전
대전 상수도, 대청호 녹조발생 대비 맞춤형 대책 추진대청호 조류경보제 발령 대비, 선제적 대응으로 정수처리 철저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1.07.27 08:07
  • 댓글 0
   
▲ 대전 상수도, 대청호 녹조발생 대비 맞춤형 대책 추진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대전시 상수도사업본부는 장마로 인한 영양염류 유입 및 지속적인 폭염으로 유해 남조류 개체수 증가에 대비해 지난 23일부터 분말활성탄을 투입, 안전한 수돗물 생산을 위해 선제적 대응에 나섰다.

상수도사업본부는‘수질관리소 ? 조류차단막 시설 ? 인공식물섬 - 추동 취수탑’현장을 방문해 직접 대청호 수질을 점검하고 환경기초시설 관리 현황 및 조류경보제 운영 관련 비상대비체계 구축 상황 등을 확인했다.

지난해는 8월 6일 대청호 회남수역 관심단계를 시작으로 문의 72일 회남 84일 추동 63일간 관심단계가 발령된 바 있으며 올해는 지난해에 비해 짧은 장마와 이례적인 폭염으로 유해 남조류 개체수가 빠르게 증가할 것으로 예상되고 있다.

한편 상수도사업본부는 상수원의 조류 발생을 줄이기 위해 지난 5월부터 수중폭기시설을 가동 중이며 상류로부터 취수구역의 조류 유입방지를 위한 조류 차단막, 인공식물섬 등 환경기초시설을 운영 중이다.

또한 조류 영향을 최소화하기 위해 심층수를 취수하고 유해 남조류 증식에 대비해 수질시험을 강화하는 한편 냄새제거에 효과가 있는 활성탄을 투입하고 송촌정수장에서는 전량 고도정수처리 생산체제에 돌입하는 등 안전한 수돗물 생산에 총력을 기울이고 있다.

대전시 박정규 상수도사업본부장은 “올해 역대급 폭염으로 많은 녹조 발생이 우려된다”며 “상수도사업본부는 철저한 조류 대응체계 구축으로 깨끗하고 안전한 수돗물 생산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