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뉴스 경제
산업부, 6.7조 원 규모의 산업부문 탄소중립 기술개발 예타 기획 마련산업부문 탄소중립 R&D 기획총괄위원회 개최
  •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 승인 2021.08.25 16:55
  • 댓글 0
   
▲ 산업부, 6.7조 원 규모의 산업부문 탄소중립 기술개발 예타 기획 마련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 산업통상자원부는 8월 25일 오후 2시 서울 LW컨벤션센터 산업부문 탄소중립 R&D 기획총괄위를 개최하고 총 6.7조 원 규모의 국가연구개발사업 예비타당성조사를 위한‘탄소중립 산업핵심기술개발사업’예타 기획을 마련했다고 밝혔다.

이번 예타 기획은 2050년 탄소중립 실현을 위한 2023년부터 2030년까지의 1단계 기술개발로 업종별 작업반 및 업종별 탄소중립위원회, 기술 수요조사, 업계 간담회 등 산업계 수요를 폭넓게 조사하고 산학연 전문가의 심층 검토를 거쳐 도출됐다.

‘탄소중립 산업핵심기술개발사업’기획의 주요 특징을 살펴보면, 먼저, 철강, 석유화학, 시멘트 등 탄소 다배출 업종은 물론 섬유·비철금속, 제지, 유리 등 일반 업종, 자원 순환 등 13개 업종으로 제조업 전반을 포괄했다.

또한, 업종별로 탄소 배출 경로를 조사해 고탄소 원료·연료 대체 기술, 생산공정 탄소 저감 기술, 탄소 다배출설비 전환 기술, 탄소 재자원화 순환 기술 등 공정 전반에 걸친 탄소중립 기술을 포함했다.

특히 개발된 기술이 산업현장에 즉시 적용될 수 있도록 기술개발과 실증을 연계한 통합적 기술개발을 추진했다.

업종별로 구체적으로 살펴보면, 철강업종은 수소환원제철, 초고속 전기로 개발 등 10개 전략과제에 1조 원, 석유화학은 전기 가열 나프타 분해 공정, 나프타 대체 바이오 원료 개발 등 20개 전략과제에 1조 8천억원, 시멘트는 탄산염 등 고탄소 원료 대체 기술 및 무탄소 신열원 기술 등 9개 전략과제에 9천억원, 반도체·디스플레이는 식각/증착/세척 공정용 대체가스 기술 등 10개 전략과제에 9천억원 규모를 기획했다.

섬유는 저탄소 염색가공 기술 및 바이오매스 기반 섬유 및 부직포 제조기술 등 5개 전략과제에 1,800억원, 비철금속은 수소 환원 합금철을 포함한 비철 제련 신용융 기술 등 4개 전략과제에 3,100억원 규모의 기술을 개발할 예정이며 자동차, 조선, 제지, 유리 등의 업종에도 탄소중립 공정 혁신을 위한 기술개발 과제를 기획했다.

또한, 기계, 전기전자의 경우 산업용 보일러, 공업로 전동기 등 산업 공통설비를 중심으로 수소 보일러 등의 과제를 기획했으며 생산공정 부산물 재자원화 및 순환경제 촉진을 위한 자원순환분야에도 4,100억원 규모의 과제를 포함했다.

산업부는 9월초 과학기술정보통신부에 예타를 신청할 예정이다.

또한, 산업부는 이번 예타 기획에 포함된 기술외의 탄소중립 기술에 대해서도 기존 R&D 사업 및 신규 非예타 사업 등을 통해 광범위하게 추진해 나갈 예정이다.

한편 산업부는 산업부문 탄소중립 주요 기술 및 동향을 한눈에 볼 수 있는 온라인 소통창구‘넷제로테크’를 개설했다.

넷제로테크는 탄소중립 기술과 관련해 산업계와 상시적으로 소통하기 위한 플랫폼으로 누구나 이번 예타 기획에 제시된 기술은 물론 탄소중립과 관련한 기술 및 제도에 대한 제언을 넷제로테크를 통해 자유롭게 할 수 있다.

김상모 산업부 산업기술융합정책관은 “이번 예타 기획은 산업현장에서 반드시 필요한 기술, 실질적으로 탄소 감축에 기여할 수 있는 기술을 중심으로 마련”됐다고 강조하고 “예타 통과를 위해 만전을 다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경제=중부뉴스통신]정승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