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양평군 지방상수도 스마트미터링 사업 시행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1.09.02 10:26
  • 댓글 0
   
▲ 양평군 지방상수도 스마트미터링 사업 시행
[중부뉴스통신] 양평군은 수돗물 과다사용에 따른 물 낭비를 방지하고 투명한 요금 부과를 위해 실시간 수도사용량을 확인할 수 있는 ‘지방상수도 스마트미터링’ 사업을 지난달부터 시행하고 있다.

총사업비 약12억원을 투입해 연말까지 군 전체 계량기의 17%인 약 4,400전의 수도계량기를 디지털계량기로 교체하고 원격검침 단말기를 설치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스마트미터링 사업은 각 수용가에 설치된 원격검침단말기가 계량기 검침값을 읽은 후 무선통신을 활용해 실시간 수도사용량을 원격검침시스템에 전송해 요금을 부과하는 방식이다.

우선 시행될 사업대상지는 15~50mm 계량기를 설치한 주택 및 상가시설로 양평읍 및 양서면 지역이다.

디지털 수도미터 교체, 원격검침단말기 설치, 프로그램 구축·서버 연동 등 단계를 거쳐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며 사업이 완료되면 수도사용량을 신속·정확하게 파악해 누수, 수돗물 과다사용에 따른 물낭비 방지, 투명한 요금 부과로 민원 감소 등 긍정적인 효과가 기대된다.

현재 양평군은 검침원이 월1회 수용가를 방문해 계량기 검침값을 확인하고 수도사용량을 입력해 요금을 부과하고 있다.

진오석 양평군수도사업소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비대면 무인검침으로 수용가의 사생활 침해 등 불편사항 해소에 최선을 다하겠으며 정확한 검침 데이터 수집으로 개선된 수도행정서비스를 제공할 것”이라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