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
광주시, 국민지원금 첫날 381억원 지급13일부터 행정복지센터서 광주상생카드 지급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1.09.07 16:07
  • 댓글 0
   
▲ 광주광역시청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광주광역시는 코로나 상생 국민지원금 온라인 신청 첫날인 6일 24시 기준으로 전체 지급대상자 125만명의 12.2%인 15만3000명에게 381억6500만원을 지급했다고 밝혔다.

시행 첫 주에는 출생 연도 끝자리에 따른 요일제가 적용돼 끝자리가 1·6인 지급대상자들이 월요일 하루 만에 신청한 결과다.

지난해 재난지원금은 신청 이틀 뒤에 포인트가 충전됐지만 올해 상생 국민지원금은 신청 다음날 바로 충전해 사용할 수 있다.

13일부터는 오프라인 신청이 시작되고 온라인 요일제와 같이 출생 연도 끝자리를 기준으로 요일제가 적용된다.

광주상생카드로 국민지원금을 받으려는 시민은 주소지 관할 동 행정복지센터를 방문해 신청하고 신용·체크카드로 받으려면 카드와 연계된 은행에 방문해 신청할 수 있다.

요일제는 온·오프라인 시행 첫 주에만 적용되며 출생 연도 끝자리 1·6은 월요일 2·7은 화요일 3·8은 수요일 4·9는 목요일 5·0은 금요일에 신청할 수 있다.

11일부터 온라인 신청은 출생연도와 상관없이 할 수 있다.

류미수 시 사회복지과장은 “국민지원금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가정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며 “방문 신청에 따른 혼잡과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가급적 온라인으로 신청해주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