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충남
천안시, 천안천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 선정천안천 일원 침수피해 예방을 위해 국·도비 311억원 확보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1.09.15 11:36
  • 댓글 0
   
▲ 천안시, 천안천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 선정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천안시가 집중호우 발생 시 천안천 수위상승에 따른 도심지 침수피해 방지를 위해 추진한 ‘천안천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이 2022년도 국비 공모사업에 최종 선정됐다.

천안천 주변 지역은 지난 2017년과 2020년 집중호우 당시 천안천 수위상승으로 지류인 원성천, 삼룡천 주변까지 도심지 침수가 발생해 주변 주민들의 피해가 잇따라 상습침수지역으로 천안시가 관리해 왔던 곳이다.

시는 천안천 침수재해로부터 지역 주민들을 보호하기 위해 올해 타당성 조사용역을 수행하고 행정안전부 국비 공모사업에 신청해 현장실사를 거쳐 최종 선정되면서 국·도비 311억원을 확보하는 성과를 거뒀다.

천안천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은 479억원 사업비를 투입해 배수펌프장 신설 4개소 및 증설 2개소, 우수관로 정비, 축제와 보축, 천호저수지 개선 등을 추진한다.

각각 다른 관련 부처의 사업을 일괄 추진해 약 163억원의 예산을 절감하고 사업기간 단축 효과를 거둘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또 시는 천안천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 외에도 봉명, 일봉중앙 자연재해위험개선지구 정비사업을 추진하고 있어 천안천 일원 침수피해 방지에 대한 시너지 효과가 기대된다.

천안천 풍수해생활권 종합정비사업은 2022년 실시설계용역을 착수해 2026년까지 공사를 완료할 예정이다.

박상돈 시장은 “집중호우와 태풍 등 자연재해 발생빈도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이번 사업이 완료되면 침수피해에 대한 시민들의 불안감을 해소시킬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앞으로도 철저한 예방을 통해 안전한 천안시를 조성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