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어린이도서관 세상을 바꿀 천 권의 책 2호 달성 김주은 어린이취학 전 그림책 1,000권 읽기를 목표로 하는 ‘세상을 바꿀 천 권의 책’ 사업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1.09.15 14:26
  • 댓글 0
   
▲ 이천시청
[중부뉴스통신] 이천시립어린이도서관은 ‘세상을 바꿀 천 권의 책’ 2호 달성자가 나왔다고 밝혔다.

김주은 어린이가 그 주인공이다.

세천책은 5~7세 어린이가 취학 전 그림책 1,000권 읽기에 도전하는 독서 프로젝트로 어린이도서관에서 2020년 7월부터 시작해 계속운영중인 사업이다.

김주은 어린이는 9월4일 200개의 꾸러미를 모두 읽고 어린이도서관 두 번째 세천책 달성자가 됐다.

작년 7월 세천책 참여신청을 한 뒤 1년여만에 이룬 쾌거다.

김주은 어린이의 아버지는 ‘세천책은 꾸러미로 대출하다보니 책 고르기의 부담을 덜고 다양한 책을 읽어줄 수 있어서 좋았다.

일주일에 두세번 도서관을 오가며 책을 빌리고 책을 읽어주는 데 힘이 들기도 했지만, 자주 도서관에 오다보니 아이들이 도서관을 편하게 느끼고 세천책 꾸러미 외에도 아이 스스로 좋아하는 책을 찾아 읽게 됐다’며 소감을 밝혔다.

어린이도서관 세천책은 5~7세 어린이라면 누구나 도서관 회원으로 가입 후 참여할 수 있다.

세천책 도전용으로 선별한 그림책은 5권씩 200개의 가방에 담아 꾸러미 단위로 대출서비스를 제공한다.

참여자는 매 꾸러미를 읽을 때마다 스티커판에 스티커를 붙이면서 읽은 꾸러미를 확인하고 성취감을 키울 수 있다.

어린이도서관 세천책 사업은 작년 6월30일 시작한 이래로 200여명의 어린이가 참여하고 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