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대전
대전시, 생활SOC 복합화사업 4건 선정. 국비 95억원 확보대덕구 안산도서관 리모델링, 대전고 학교시설 복합화 사업
  •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1.10.01 11:21
  • 댓글 0
   
▲ 대전시, 생활SOC 복합화사업 4건 선정. 국비 95억원 확보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대전시는 국무조정실에서 주관하는 2022년도 생활SOC 복합화사업공모에 4건이 선정되어 총 95억원의 국비를 확보했다고 밝혔다.

생활SOC 복합화 사업은 일상생활에 필요한 필수 인프라 구축을 촉진하기 위해 단일 부지에 2개 이상의 생활 SOC 시설을 설치할 경우 국비보조율 10%p에 해당하는 인센티브를 추가 지원한다.

이번에 선정된 4개의 복합화 시설은 대전동구 가족센터, 유성구 학하동 복합커뮤니티센터, 대덕구 안산도서관 리모델링사업, 그리고 대전고 학교시설 복합화 사업이다.

대전동구 가족센터는 동구 구도심 지역에 다양한 가족형태별 맞춤 서비스를 제공하기 위해 가족센터, 다함께돌봄센터, 청소년상담센터, 주거지주차장을 복합 신축하는 사업이다.

국비 24억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74억원을 들여 조성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유성구 학하동 복합커뮤니티센터는 국비 10억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94억원을 투입해, 행정복지센터를 신축하면서 생활문화센터, 작은도서관 등을 함께 조성하는 사업이다.

대덕구 안산도서관 리모델링사업은 주민편의를 위해 노후화된 도서관을 리모델링하고 추가로 생활문화센터를 국비 17억원을 포함해 총사업비 34억원을 투입하는 사업이다.

특히 학교시설 복합화 사업은 대전고에 공공도서관을 포함한 체육관을 건립해 정규시간에는 학생들이 이용하고 그 외의 시간에는 지역 주민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해 학교와 지역 주민들의 상생협력 사업이다.

사업비는 국비 44억원 포함 총 176억원이다.

시는 사업공고 발표 전인 2020년 연말부터 시와 교육청 4개 부서가 참여하는 협의체를 구성해 대면회의 2회를 포함해 수차례 의견을 조율하며 생활SOC 학교시설복합화 사업을 발굴하기 위해 노력했다.

그 결과, 해당 학교 및 지역구 관계자의 적극적인 협조로 사업 공모에 참여해 학생 및 지역주민이 함께 이용할 수 있는 체육관, 공공도서관 등을 건립할 수 있게 됐다.

대전시 유득원 기획조정실장은 “생활SOC 복합화사업 선정으로 재정적으로는 복합화를 통한 부지확보 비용 절감과 복합화 인센티브로 더 많은 국비를 확보할 수 있었다”며 “특히 시민들이 직접 체감할 수 있는 생활편의시설 증가로 지역주민들의 삶에 대한 만족도 향상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충청=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