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광주
광주시, 국지도49호선 환경 일제정비29일부터 3주간 자동차전용도로 23㎞ 구간 대상
  •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승인 2021.10.12 15:03
  • 댓글 0
   
▲ 광주광역시청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 광주광역시 종합건설본부는 자동차전용도로인 국지도49호선 광주 관리 구간 23㎞ 구간을 대상으로 도로환경 일제정비를 실시한다.

이번 정비는 도로시설물의 위험요인을 사전에 제거하고 도로 이용자들의 불편을 해소하기 위해 추진됐다.

특히 29일부터 3주간 덤프트럭, 굴삭기, 스키드로더 등 장비 7대와 도로 보수원 25명의 인력을 동원해 도로포장 파손·요철 및 포트홀 보수, 도로변 잡목제거 및 풀베기, 길어깨 측구 정비 등을 진행한다.

또 깨끗한 도로환경을 조성하기 위해 불법 쓰레기 투기 재발방지를 위한 플래카드도 제작해 설치한다.

이와 관련, 광주시는 관내 도로를 수시로 점검하고 정비해 도로를 이용하는 시민의 불편이 없도록 할 계획이라고 전했다.

더불어 도로를 이용하면서 불편사항을 제보하면 빠른 시간 내에 현장을 확인한 후 조치한다.

양은열 토목부장은 “일제정비 기간에 이 구간을 통행하는 운전자는 되도록 서행해 작업자 및 시민 안전사고 예방에 주의해달라”며 “시민들께서는 불편사항에 대해 적극적으로 빛고을 길지킴이밴드, 120콜센터, 생활불편신고앱 또는 종합건설본부 도로관리과로 신고해주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광주·전남·전북=중부뉴스통신]문음미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