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전국 경기
양평군,‘일상, 작품이 되다’사진 전시회 열어지역 젊은이의 기획과 어르신의 열정을 모아 16일 까지 양평청년공간 오름에서 개최
  •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 승인 2021.10.14 10:52
  • 댓글 0
   
▲ 양평군,‘일상, 작품이 되다’사진 전시회 열어
[중부뉴스통신] 양평 청년문화기획팀 문앤리버가 양평청년공간 ‘오름’에서 ‘일상, 작품이 되다’를 주제로 사진 전시회를 개최중에 있다고 14일 밝혔다.

이번 전시회는 문화 속에서 세대 간의 교류가 이뤄지길 바라는 마음으로 청년문화기획팀 문앤리버가 기획하고 양평에 거주하는 여덟 분의 어르신들이 사진작가가 되어 일상을 촬영해 ‘어르신들이 바라보는 양평과 삶’을 사진을 통해 표현했다전시회에는 어르신 작가들이 작품 활동을 한 일회용 카메라와 사진작품 27점, 스냅사진 100여장이 전시되며 양평청년공간 오름에서 9일부터 16일까지 누구나 무료관람이 가능하다.

어르신 작가분 중에 한 분은 “우연한 기회에 작품 활동을 하면서 생애 처음으로 나만을 위한 시간을 보낼 수 있어서 작품 활동 내내 행복했다”며 “청년들이 일생의 꿈을 이루어 준 것 같아 감사하다”고 소감을 밝혔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로 다양한 활동이 어려운 상황에서 청년과 어르신이 함께 소통하며 각자의 재능을 발휘할 기회가 마련돼 매우 기쁘며 이번 전시회를 시작으로 여러 세대가 함께 소통할 수 있는 청년들의 활동을 기대하며 다양한 행사가 기획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  desk@jungbunews.com

<저작권자 © 중부뉴스통신,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중부뉴스통신]김만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